2017-11-12-D1

546 

220 

 

지난 8, 9, 오랜만에 아내와 여행을 떠났습니다. 충북 진천 베티성지(최양업 신부 발자취), 시흥 영성수련원, 가평 정교회 구세주변모수도원을 둘러보는, 12일 수도영성기행이었습니다. 주로 순교하신, 또는 수도의 길 걸으시는 분들을 만났습니다


자주 들은 표현 하나 있습니다. ‘빛을 보신 분’, 이 표현이 그렇게 제 마음에 와 닿습니다. , 참 빛, 세상의 빛으로 오신 주 예수를 보신 분들입니다. 저희 부부도 속히 이 빛 보기 원합니다


아멘, 할렐루야!

 

 

 

'한결같은교회 > 목회칼럼' 카테고리의 다른 글

4014 40일 금식을 왜 하는가?  (0) 2017.11.26
맨발의 성자, 이현필  (0) 2017.11.19
빛을 본 사람들  (0) 2017.11.12
기독교 신비의 비밀  (0) 2017.11.05
처음 사랑, 처음 행위  (0) 2017.10.22
탁발수도(托鉢修道)  (0) 2017.10.15
Posted by bygracetistor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