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9-04-D1

436호 

158


오늘은 우리 교회 개척 창립 3주년 기념주일입니다지난 3년을 한결같이 우리를 붙들어 주신 하나님께 심령 깊이 감사를 드립니다


겉으로는 3년 전과 아무 것도 달라진 것이 없는 현 우리의 모습이 초라해 보이고, 부끄럽게 느껴지기도 하지만사실 속으로는 엄청난 일들이 일어나고 있음을 우리가 알고, 하나님이 아십니다


하나님 보시기에 우리는 어쩌면 중국 대나무 모죽같을지 모르겠어요이러다가 때가 되면 하루에 80센티씩 자랄 테니까요! ^^ 

'한결같은교회 > 목회칼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 안'(계21:22)에 들어가야  (0) 2016.10.09
신호위반 한 번에 600불!  (0) 2016.10.02
(모태)신앙인들의 착각  (0) 2016.09.25
한 걸음 한 걸음, 날마다 날마다  (0) 2016.09.18
이스라엘의 절기  (0) 2016.09.11
모죽(毛竹)  (0) 2016.09.04
Posted by bygracetistor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