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구약성경의 말씀을 그 글자의 뜻, 겉뜻만 가지고 다음과 같은 사실들을 알아차린 사람이 지금까지 단 한 사람도 없었습니다. 그것은 말씀 안에는 천국의 깊은 비밀이 간직되어 있다는 사실과, 그 안에 들어 있는 모든 것이, 일반적인 경우든 특별한 경우든 모두 주님을 가리키며, 그분의 천국과 교회와 종교적 믿음과 그리고 그와 연결된 모든 것을 가리킨다는 사실들입니다. From the mere letter of the Word of the Old Testament no one would ever discern the fact that this part of the Word contains deep secrets of heaven, and that everything within it both in general and in particular bears reference to the Lord, to his heaven, to the church, to religious belief, and to all things connected therewith;

 

구약성경을 글자의 뜻, 겉뜻으로만 보면서 사람들이 알아낼 수 있는 거라고는 고작해야 보통은 고대 유대교회의 성문 제사법들이 이러니저러니 하는 정도일 것입니다. for from the letter or sense of the letter all that anyone can see is that—to speak generally—everything therein has reference merely to the external rites and ordinances of the Jewish church.

 

하지만 사실은 말씀 구석구석 어디에나 내적인 내용들, 곧 속뜻이 들어 있습니다. 이런 사실이 지금까지는 아주 몇 가지 경우만 빼고는 전혀 밖으로 드러나지 않았는데요, 그 몇 가지 경우란, 주님이 사도들에게 드러내어 밝히 설명하신 경우들입니다. Yet the truth is that everywhere in that Word there are internal things which never appear at all in the external things except a very few which the Lord revealed and explained to the apostles;

 

예를 들면, 희생제물이 주님을, 가나안 땅과 예루살렘은 천국을 각각 가리킨다는 것이지요. 그리고 그럴 경우, 그들은 각각 천국의 가나안, 하늘의 예루살렘으로 불렸습니다. 낙원 역시 유사한 상징을 가집니다. such as that the sacrifices signify the Lord; that the land of Canaan and Jerusalem signify heaven—on which account they are called the heavenly Canaan and Jerusalem—and that paradise has a similar signification.

Posted by bygraceti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