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8'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2.05.18 창4:1, AC.338-340, '아담이 그의 아내 하와와 동침하매'

창4

 

1절, 아담이 그의 아내 하와와 동침하매 하와가 임신하여 가인을 낳고 이르되 내가 여호와로 말미암아 득남하였다 하니라 Verse 1, And the man knew Eve his wife, and she conceived, and bare Cain, and said, I have gotten a man [vir], Jehovah.

 

※ 1절 속뜻

 

가인이라는 신앙은 태고교회가 낳은 첫 자식입니다. 이 가인이라는 사람들로 인해 신앙이라는 게 독립된 어떤 걸로 인식되고 인정되었습니다.

 

※ 교회가 낳는 자녀는 신앙 말고는 없습니다. 아담과 그의 아내 하와로 상징되는 태고교회는 천적 인간으로서 주님 사랑과 그 사랑으로 인한, 즉 사랑과 하나 된 신앙의 교회라 마치 주님의 신성을 생각할 때 선과 진리를 따로 떼어 생각할 수 없듯 사랑과 신앙을 따로 떼어 생각할 수조차 없었는데, 이 가인이라는 새롭게 일어난 사람들 때문에 사랑 따로 신앙 따로의 새로운 신앙이 일어났다는 것입니다.

 

 

338. 아담과 그의 아내 하와는 지금까지 알려진 대로 태고교회(太古, the most ancient church)를 말합니다. 그 첫 자식, 처음 난 자녀가 바로 신앙(信仰, faith), 여기서 가인이라 하는 것입니다. 그녀의 말, ‘내가 여호와로 말미암아 득남하였다가인이라는 사람들로 인해 신앙이라는 게 독립된 어떤 걸로 인식되고 인정되었다는 것입니다. By the “man and Eve his wife” is signified the most ancient church, as has been made known; its first offspring, or firstborn, is faith, which is here called “Cain”; her saying “I have gotten a man, Jehovah,” signifies that with those called “Cain,” faith was recognized and acknowledged as a thing by itself.

 

 

339. 앞선 세 장에서, 지금까지 의심할 여지가 없도록 충분히 보여드렸던 것은, ‘아담과 그의 아내가 태고교회를 상징한다는 것과, 이런 사실을 감안한다면 이제 분명한 것은, 이 태고교회로 인한(effected by) 임신과 태어남 역시 지금까지 우리가 보여온 것들에 속했다는 사실입니다. In the three foregoing chapters it has been sufficiently shown that by the “man and his wife” is signified the most ancient church, so that it cannot be doubted, and this being admitted, it is evident that the conception and the birth effected by that church were of the nature we have indicated.

 

이름들을 주고, 이름들로 사물을 상징하고, 그렇게 해서 하나의 계보를 형성하는 것, 이런 게 태고인들에게는 관례였습니다. It was customary with the most ancient people to give names, and by names to signify things, and thus frame a genealogy.

 

태고교회에 속한 것들도 이런 식으로 서로 연결이 되었기 때문에, 대대로 어느 세대는 잉태하고, 다른 세대는 해산하고 하였습니다. For the things of the church are related to each other in this way, one being conceived and born of another, as in generation.

 

그래서 말씀에서 교회에 속한 것들을 잉태’, ‘해산’, ‘자녀’, ‘유아’, ‘어린이’, ‘아들’, ‘’, ‘젊은이등으로 부르는 것이 흔한 것입니다. Hence it is common in the Word to call things of the church “conceptions,” “births,” “offspring,” “infants,” “little ones,” “sons,” “daughters,” “young men,” and so on.

 

말씀 중 예언서들에 이런 표현들이 많이 있습니다. The prophetical parts of the Word abound in such expressions.

 

 

340. 내가 여호와로 말미암아 득남하였다라는 말씀의 뜻이 가인이라는 사람들로 인해 신앙이 독립된 어떤 걸로 인식되고 인정되었다라는 것은 본 장을 처음 시작할 때 드린 말씀을 보면 분명합니다. That the words “I have gotten a man, Jehovah” signify that with such as are called “Cain” faith is recognized and acknowledged as a thing by itself, is evident from what was said at the beginning of this chapter.

 

전에 그들은 신앙이 무엇인지에 관해 마치 무지한 듯 보였습니다. 그들에게는 신앙의 모든 것에 관한 퍼셉션이 있었기 때문이지요. Previously, they had been as it were ignorant of what faith is, because they had a perception of all the things of faith.

 

그러나 그들이 신앙의 교리를 구분하기 시작하면서 전에 퍼셉션으로 알던 것들을 가져다가 교리화하였고, 그러면서 말하기를, ‘내가 여호와로 말미암아 득남하였다한 것입니다. 마치 자기들이 뭔가 새로운 것을 발견하기라도 한 것처럼 말이지요. 이렇게 해서 전에는 심비(心碑)에 새겨지던 것들이 이제는 배워야만 알 수 있는 것들이 되었습니다. But when they began to make a distinct doctrine of faith, they took the things they had a perception of and reduced them into doctrine, calling it “I have gotten a man, Jehovah,” as if they had found out something new; and thus what was before inscribed on the heart became a mere matter of knowing.

 

고대에 그들은 모든 새로운 것에 어떤 이름을 주었고, 이런 식, 즉 이름으로 그것이 어떤 것인지를 설명하는 식이었습니다. In ancient times they gave every new thing a name, and in this way set forth the things involved in the names.

 

그래서 예를 들면, 이스마엘이라는 이름으로 여호와께서 그녀의 고통을 들으셨다’(16:11), Thus the signification of the name Ishmael is explained by the saying, “Jehovah hath heard her affliction;” (Gen. 16:11)

 

여호와의 사자가 또 그에게 이르되 네가 임신하였은즉 아들을 낳으리니 그 이름을 이스마엘이라 하라 이는 여호와께서 네 고통을 들으셨음이니라 (창16:11)

 

르우벤이라는 이름으로는 여호와께서 나의 괴로움을 돌보셨다’(29:32), that of Reuben, by the expression, “Jehovah hath looked upon my affliction;” (Gen. 29:32)

 

레아가 임신하여 아들을 낳고 그 이름을 르우벤이라 하여 이르되 여호와께서 나의 괴로움을 돌보셨으니 이제는 내 남편이 나를 사랑하리로다 하였더라 (창29:32)

 

시므온으로는 여호와께서 내가 사랑 받지 못함을 들으셨다’(29:33), the name Simeon, by the saying, “Jehovah hath heard that I was less dear;” (Gen. 29:33)

 

그가 다시 임신하여 아들을 낳고 이르되 여호와께서 내가 사랑 받지 못함을 들으셨으므로 내게 이 아들도 주셨도다 하고 그의 이름을 시므온이라 하였으며 (창29:33)

 

유다는 내가 이제는 여호와를 찬송하리로다’(29:35), and that of Judah by, “This time will I praise Jehovah;” (Gen. 29:35)

 

그가 또 임신하여 아들을 낳고 이르되 내가 이제는 여호와를 찬송하리로다 하고 이로 말미암아 그가 그의 이름을 유다라 하였고 그의 출산이 멈추었더라 (창29:35)

 

그리고 모세가 세운 제단으로는 여호와 닛시’(17:15), 여호와는 나의 깃발을 상징하는 식이었습니다. and an altar built by Moses was called, “Jehovah my banner.” (Exod. 17:15)

 

모세가 제단을 쌓고 그 이름을 여호와 닛시라 하고 (출17:15)

 

같은 방식으로, 여기 신앙의 교리 또한 내가 여호와로 말미암아 득남하였다’, 또는 가인이라 이름한 것입니다. In like manner the doctrine of faith is here denominated “I have gotten a man, Jehovah,” or “Cain.”

Posted by bygraceti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