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는 각각 그 열매로 아나니’ (2023/1/28)

 

39또 비유로 말씀하시되 맹인이 맹인을 인도할 수 있느냐 둘이 다 구덩이에 빠지지 아니하겠느냐 40제자가 그 선생보다 높지 못하나 무릇 온전하게 된 자는 그 선생과 같으리라 41어찌하여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는 보고 네 눈 속에 있는 들보는 깨닫지 못하느냐 42너는 네 눈 속에 있는 들보를 보지 못하면서 어찌하여 형제에게 말하기를 형제여 나로 네 눈 속에 있는 티를 빼게 하라 할 수 있느냐 외식하는 자여 먼저 네 눈 속에서 들보를 빼라 그 후에야 네가 밝히 보고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를 빼리라 43못된 열매 맺는 좋은 나무가 없고 또 좋은 열매 맺는 못된 나무가 없느니라 44나무는 각각 그 열매로 아나니 가시나무에서 무화과를, 또는 찔레에서 포도를 따지 못하느니라 45선한 사람은 마음에 쌓은 선에서 선을 내고 악한 자는 그 쌓은 악에서 악을 내나니 이는 마음에 가득한 것을 입으로 말함이니라 (눅6:39-45)

 

 

① ‘제자가 그 선생보다 높지 못하나

 

모든 진리와 선이 주님에게서 나오는 것을 인정하는 사람, 곧 진리 앞에 겸손한 사람을 말합니다.

 

겸손한 자는 먹고 배부를 것이며 여호와를 찾는 자는 그를 찬송할 것이라 너희 마음은 영원히 살지어다’(시22:26)

 

주님은 겸손한 사람을 배불리 먹이십니다. 즉 겸손한 자라야 주님에게서 진리와 선을 받습니다.

 

무릇 온전하게 된 자는 그 선생과 같으리라

 

진리를 따라 주님 모습으로 거듭나는 사람을 말합니다. 주님은 모든 가르치는 자의 모범이십니다. 주님은 세상에 계실 동안 자기 안에 계신 여호와 앞에 늘 겸손하셨고, 단 한 번도 진리에 어긋나는 일을 하신 적이 없으십니다.

 

 

② ‘맹인이 맹인을 인도할 수 있느냐

 

맹인’은 진리 앞에 겸손하지 않은 사람입니다. 그래서 그의 내면에 진리의 빛이 없는 사람입니다. 자기 안에 빛이 없으므로 그는 진리를 볼 수 없으며, 그래서 그는 ‘맹인’인 것입니다.

 

날이 참 찹니다. 아침에 갑천 산책을 나갔다 왔는데 영하 12도... 제 안경에 눈꽃이 피는 건 처음 봤습니다 ㅎㅎㅎ

 

원고 : https://bygrace.kr/1417

 

토요예배(2023/1/28, 눅6:39-45), '나무는 각각 그 열매로 아나니'

※ 원본은 서울 새 교회(http://seoul.newchurch.or.kr/) 이순철 목사님의 출애굽기 속뜻 강해입니다. ※ 원고 중간중간 참고표시(※)는 이해를 돕기 위해 제가 보탠, 원본에는 없는 보조설명입니다. ※

bygrace.kr

 

설교 : https://youtu.be/S7CufBxLLJY

 
Posted by bygraceti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원본은 서울 새 교회(http://seoul.newchurch.or.kr/) 이순철 목사님의 출애굽기 속뜻 강해입니다.

※ 원고 중간중간 참고표시(※)는 이해를 돕기 위해 제가 보탠, 원본에는 없는 보조설명입니다.

※ 아파트 층간 소음 문제로 녹음 음량이 작을 수 있습니다. 양해 바라며, 이어폰으로 들으시기를 권합니다.

 

1. 설교 원고 및 유튜브

2023-01-28(D7)-토요예배(2397, 눅6,39-45), '나무는 각각 그 열매로 아나니'.pdf
0.38MB

https://youtu.be/S7CufBxLLJY

 

Posted by bygraceti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하나님이 너희에게 임하심은’ (2023/1/27)

 

18뭇 백성이 우레와 번개와 나팔 소리와 산의 연기를 본지라 그들이 볼 때에 떨며 멀리 서서 19모세에게 이르되 당신이 우리에게 말씀하소서 우리가 들으리이다 하나님이 우리에게 말씀하시지 말게 하소서 우리가 죽을까 하나이다 20모세가 백성에게 이르되 두려워하지 말라 하나님이 임하심은 너희를 시험하고 너희로 경외하여 범죄하지 않게 하려 하심이니라 21백성은 멀리 서 있고 모세는 하나님이 계신 흑암으로 가까이 가니라 (출20:18-21)

 

 

① ‘우레와 번개와 나팔 소리와 산의 연기’, ‘흑암

 

이스라엘인데도 그들에게 주님이 우레와 번개, 나팔 소리와 산의 연기로, 그리고 흑암으로 나타나셨다는 사실에 정말 주목하게 됩니다. 우리 생각엔 밝고 환한 영광의 빛으로, 영롱한 아침 이슬빛으로, 푸른 초장에 생명 주시는 싱그러운 빛으로 나타나시는 게 더 어울릴 것 같은데 말입니다...

 

주님은 우리의 내면 상태에 맞춰 나타나십니다. 똑같은 햇볕일지라도 봄철 숲을 비추면 그곳에 생명의 소생이 있지만, 거름더미를 비추면 부패가 일어나며 악취가 진동하듯 말입니다. 주님은 우리의 내면, 우리의 내적 역량, 우리 영의 상태에 따라 다르게 나타나십니다.

 

이스라엘의 영적 상태가 이랬기 때문에, 즉 그들은 주님의 진리를 겉 글자로만 알았을 뿐 그 안에 담긴 속뜻, 아케이나(arcana)에 대해서는 아무것도 볼 수 없었기 때문에, 그래서 그들에게는 주님의 나타나심이 ‘암흑’으로 보였던 것입니다

 

 

② ‘당신이 우리에게 말씀하소서’, ‘우리가 죽을까 하나이다

 

우리가 한여름 사막에 뜬 정오의 태양을 맨눈으로 보는 건 대단히 위험한 것처럼, 사람은 주님에게서 직접 나오는 진리에 그대로 노출될 수 없습니다. 그대로 소멸도 되거니와 도저히 이해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주님은 사람 수준에 맞춰 외적 형태를 갖춘, 사람 눈높이에 맞춰 많이 다운그레이드시킨, 지상의 언어로 된 진리를 공급하십니다. 그러니 많이 거칠고 탁하지요... 모세가 바로 그런 중재 역할을 표상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주님의 아름다우신 진리를 조금이라도 더 생생하게 접할 수 있도록 주님의 빛을 늘 구해 영적 개안(開眼)에 힘써야 하겠습니다.

 

영적 체험을 사모하시기 바랍니다. 저 역시 참으로 머리(understanding)의 사람, 겉의 사람이었으나 지난 2013년 12월, 제 안의 영을 보는 체험 이후, 한 단계 영적 시프트를 시작, 주님의 은혜로 지금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습니다. 이 자리란 말씀의 속뜻에 별 거부감이 없는 상태를 말합니다...

 

원고 : https://bygrace.kr/1415

 

매일예배(2023/1/27, 출20:18-21), '하나님이 너희에게 임하심은'

※ 원본은 서울 새 교회(http://seoul.newchurch.or.kr/) 이순철 목사님의 출애굽기 속뜻 강해입니다. ※ 원고 중간중간 참고표시(※)는 이해를 돕기 위해 제가 보탠, 원본에는 없는 보조설명입니다. ※

bygrace.kr

 

설교 : https://youtu.be/Zi734INAcP0

 
Posted by bygraceti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