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수 전후 사람들의 이 엄청난 수명들은 사실은 그런 이름을 가진 교회의 어떤 존속 기간 중 일어난 상태와 그 변화들이다 거듭 말씀드렸습니다

 

그러면 창세기 6장 3절의 말씀, ‘그들의 날은 백이십 년이 되리라’에 나오는 ‘백이십 년’은 또 무엇일까요? 우리가 아는 ‘백이십 살’의 의미일까요?

 

홍수 후 사람들의 수명(창11)이 여전히 수백 세이고, 노아 역시 구백오십 세임을 보면, 이것이 사람의 수명 ‘백이십 살’의 의미가 아님을 눈치챌 수 있습니다

 

창세기 5장 계보 이야기 반복 표현들 가운데 오늘은 아담 이후 여섯 번째 태고교회인 야렛의 수명과 위 ‘백이십 년’의 의미를 살펴보았습니다

 

우리 역시 한 사람 한 사람 교회입니다. 노아와 셈, 함, 야벳 교회처럼 우리의 지상 수명 역시 주님 향한 애정과 사랑의 상태가 되어야 하겠습니다. 아멘!

 

https://bygrace.kr/604

 

주일예배(7/18, 창5:19-20, AC.515), '야렛, 구백육십이 세와 백이십 년(창6:3)'

19에녹을 낳은 후 팔백 년을 지내며 자녀들을 낳았으며 And Jared lived after he begat Enoch eight hundred years, and begat sons and daughters. 20그는 구백육십이 세를 살고 죽었더라 And all the days of J..

bygrace.kr

 

Posted by bygraceti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