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이든, 스마트폰이든, 하나의 기기가 유무선 네트워크를 하려면 반드시 필요한 게 있는데

바로 '주소'입니다.

 

너무 당연한 걸 정색을 하고 말하는 것 같네요...^^

 

이 '주소'는 두 종류가 있는데

하나는 아이피(IP) 주소, 다른 하나는 맥(MAC) 주소입니다.

 

IP 주소는 TCP/IP 설정 때 자동 또는 수동으로 지정하는 것이고,

MAC 주소는 기기 내부 네크워크 관련 부품에 공장에서부터 박혀져 나오는 겁니다.

 

그 형태는 각각

 

IP 주소 : 192.168.0.200

MAC 주소 : 60-D8-19-C2-72-4B

 

이렇게 생겼습니다.

 

보안을 위해

IP 주소는 라우팅 불가능 주소를, MAC 주소는 안 쓰는 주소를 적어놓았으니 참고하세요. ^^

 

이 둘은 아무 사이도 아닙니다.

그럼, 왜 MAC 주소를?

 

기기 A에서 보낸 메시지가 기기 B에 도착하는 과정이

우리가 볼 땐 IP 주소로만 찾아가는 거 같지만

사실은 IP 주소를 가지고 그에 해당하는 MAC 주소를 찾아가는 과정이랍니다.

 

그래서 그런지 네트워크 전반에 은근히

이 MAC 주소에 대한 이해가 좀 필요하여 잠깐 다루었습니다.

 

내가 사용 중인 기기의 MAC 주소를 알려면

PC에서는 명령 프롬프트 실행 후, getmac 하면 되고,

스마트 기기는 보통 환경 - 디바이스 정보 - 상태에서 알 수 있습니다.

 

'IT 상식의 기초' 카테고리의 다른 글

MAC(Media Access Control) address  (0) 2013.08.17
프로그램들이 대화를 해요?  (0) 2013.08.12
포트(Port) 번호  (0) 2013.08.09
Posted by bygraceti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