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래는 어제 ‘말씀(The Word)이란?’ 글 공유 후, 주님께 드린 기도문입니다...

 

주님, 오늘 글을 수신, 읽어본 많은 구독자들 중 아마 대다수가, ‘내용 자체는 전반적으로 맞는 말 같은데 이상하게 화가 나네...’ 할 것 같습니다. 개신교인으로서 제가 3년 전, 처음으로 이런 내용을 접했을 때처럼 말이지요

 

개신교인에게 있어 바울 서신을 비롯, 다른 많은 신구약성경은 사실 성도들의 매일 일상 속 깊숙이 들어와 있는, 건드릴 수 없는 성역인데, 오늘 글은 그걸 통째로 건드리고 있으니까요...

 

주님, 오랜 세월 붙들고 살아온 성경 중 상당수가 사실은 메인이 아닌 조명이었다는 이런 글은, 비록 사람들을 힘들게 하려는 의도는 아니었을지라도 본의 아니게 개신교인들, 더 나아가 기독교인들의 마음을 아프게 하며, 나름 상처를 줄 수 있습니다

 

상한 갈대를 꺾지 아니하시며, 꺼져가는 등불을 끄지 아니하시는 주님, 저의 구독자들은 다들 착하고 진실한 사람들이오니 불쌍히 여기시며, 빛을 비추사 위로하여 주시옵소서. 이 글을 읽는 동안, 마음이 환하여지며, 눈이 밝아져 주님의 위로가 쏟아져 들어오게 하여 주시옵소서

 

오늘 글을 주님의 말씀으로 받게 하여 주시옵소서. 시간이 걸리고 마음이 힘들더라도 오늘 글의 내용을 받아들이고, 혹시 주님의 말씀(The Word)보다 더 우선하였던 어떤 교리로 살아오지는 않았는지 주님 의지하며 돌아보게 하여 주시옵소서

 

‘오직 성경’(Sola Scriptura)을 비롯, 종교개혁 여러 슬로건들도 그런 입장이 나올 수밖에 없었던 시대적 정황은 충분히 이해하지만, 그러나 슬로건이라는 게 주님보다 클 수 없음을, 교리라는 게 주님보다 우선할 수 없음을 깨닫게 하여 주시옵소서

 

주님이 불러 영계에 올라 루터, 멜랑히톤 및 칼빈을 만나 오랫동안 많은 대화를 나눴던 스베덴보리가 전하는 그중 루터의 말, ‘이신칭의(justification by faith alone)를 비롯, 자기가 힘써 주창했던 많은 독단교리들은 사실은 다 자기의 머리에서 나온 거라고... 당시 카톨릭하고는 무조건 대척점에 서야 해서 무리를 해서라도 어떤 교리들, 곧 신앙에서 체어리티를 분리해내는 교리를 만들어내야 했던 거라고...’(TCR.796:4)

 

주님, 우리 개신교인들을 불쌍히 여겨 주시옵소서. 다른 사람들이, 태어나보니 불교 가정이었고, 태어나보니 무슬림 가정이었던 것처럼, 우리 역시 태어나보니 개신교 가정이었고, 태어나보니 이런 교리들, 곧 사도들의 편지에서 추출한 교리들이었습니다...

 

주님, 저의 카톡 구독자들 중 상당수가 개신교인입니다. 저를 비롯, 이제 많은 새 일꾼들을 통해 이런 사실들을 저들에게 알리시고, 이제라도 우리로 하여금 주의 말씀(The Word)으로 돌아와 주의 다시 오심을 준비하게 하시는 주님의 뜻이 온전히, 그리고 아름답게 이루어지시기를, 우리를 사랑하시는 주 여호와 하나님 구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 받들어 간절히 기도하옵나이다. 아멘

 

Posted by bygraceti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