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정치 뉴스나 유튜브 채널을 접하다보면 ‘아무개의 워딩을 그대로 전하면 이렇습니다...’ 하는 걸 간혹 읽거나 듣게 되는데요, 그것은 ‘입장과 지향점이 저마다 다른 기자들로 인해 이렇게 저렇게 재해석된 것 말고, 그 아무개의 입에서 나온 그대로의 말을 토씨하나 빠트리지 않고 그대로 전하다’라는 의미이지요. 말이란, 이 사람 저 사람 거쳐갈수록 그 의미가 조금씩 달라지니까요

 

성경도 그 66권 안에 소위 ‘워딩’과 ‘재해석’이 혼재되어 있습니다. 특히 지난 이천년 성경의 형성 과정을 보면 여러 차례의 공의회를 거쳐 그때마다 이 책은 넣자, 저 책은 빼자 하여 오늘날 우리가 보는 이 66권 성경이 픽스되었기 때문입니다. 6등급 시력을 가지고 결정한 것입니다

 

신약성경 디모데 후서 3장 16절, ‘모든 성경은 하나님의 감동으로 되었다’에 나오는 ‘성경’은 당시 성경인 구약을 가리키는 것으로, 디모데에게 보내는 편지를 쓰고 있던 사도 바울을 포함, 다른 사도들 역시 자기들의 편지가 후대에 성경으로 채택될 줄은 꿈에도 몰랐을 것입니다

 

우리는 살아계신 주 여호와 하나님 구주 예수 그리스도를 신앙하는 사람들로서, 이 소위 ‘워딩’과 ‘재해석’의 구분을 명확히 해야 하는데, 그 구분은 의외로 간단합니다. ‘성(聖)’, 즉, ‘거룩하다’ 할 수 있으려면 오직 신(神), 곧 주님이 하신 말씀인가 아닌가만 보면 됩니다. 오직 주님의 워딩에만 모든 등급의 지혜, 곧 주님 자신이 계시기 때문입니다

 

구약이라고 다 주님의 워딩은 아닙니다. 신구약 66권 중 주님의 워딩, 곧 말씀(the Word)은 다음과 같습니다

 

구약 : 창, 출, 레, 민, 신, 수, 삿, 삼상, 삼하, 왕상, 왕하, 시, 사, 렘, 애, 겔, 단, 호, 욜, 암, 옵, 욘, 미, 나, 합, 습, 학, 슥, 말 (29권)

 

신약 : 마, 막, 눅, 요, 계 (5권)

 

오직 이 말씀들에만 주님의 지혜 전 등급이 다 들어있고, 나머지 성경들은 이 말씀들을 환히 비추는 조명의 역할로 쓰임 받고 있는 것입니다. 만일 이 나머지 성경들이 아무 쓰임새가 없었다면 지난날 여러 차례 성경 공의회 때, 주님은 이 글들이 성경에 포함되지 못하게 하셨을 것입니다

 

정리하면, 성경 66권 중 메인은 말씀들이고, 나머지는 이 말씀들을 환히 비추는 조명들이라는 것입니다

 

아케이나(arcana, 秘義, 주님의 모든 등급의 지혜)는 오직 말씀들에만 있으며, 말씀은 주님 자신입니다. 말씀들을 가까이 하시기 바랍니다. 특히 구약의 말씀들은 많이 난해하고 어렵습니다. 그러나 주님을 사랑하고, 주님께 간절히 빛 비춰주시기를 구하며 말씀을 가까이 하시면 깨닫게 하시는 역사가 반드시 일어날 줄 믿습니다. 거듭 말씀드리지만, 주님은 말씀이시기 때문입니다. 아멘아멘, 주님을 찬양합니다. 할렐루야!

 

Posted by bygraceti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