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의 겉 글자의 뜻은 영적, 천적 의미의 기본(basis)이요, 컨테이너(container)이고, 서포트(support)이다. The sense of the letter of the Word is the basis, container, and support of its spiritual and celestial sense.

 

 

TCR.210 모든 신성한 것 안에는 일종의 처음과 중간, 그리고 나중이 있습니다. 처음은 중간을 거쳐 나중, 곧 최종에 이르며, 그렇게 존재하며, 존속합니다. 결국 최종이 기본(basis)입니다. In everything Divine there is a first, a middle, and a last, the first passing through the middle to the last, and so existing and subsisting; consequently the last is the basis.

 

다시, 처음은 중간 안에 있으며, 중간을 거쳐 최종 안에도 있습니다. 그렇게 해서 결국, 최종은 컨테이너(container)입니다. Again, the first is in the middle, and through the middle in the last; thus the last is the container.

 

그리고 최종은 컨테이너요, 기본이기 때문에, 또한 서포트(support)입니다. And since the last is the container and the basis, it is also the support.

 

배운 분들은 이들 셋을 목적(end), 원인(cause) 및 결과(effect)라, 또는 존재(being [esse]), 생성(becoming [fieri]) 및 성형(standing forth [existere])이라 한다는 것을, 그리고 목적은 존재, 원인은 생성, 결과는 성형임을, 그 결과, 모든 완성된 것 안에는 일종의 삼위일체(trine)가, 처음, 중간, 그리고 나중 또는 목적, 원인 및 결과라 하는 삼위일체가 존재함을 이해하실 수 있을 겁니다. The learned can understand that these three may be called end, cause, and effect; also being [esse], becoming [fieri] and standing forth [existere]; and that the end is being, the cause is becoming, and the effect is standing forth; consequently that in every complete thing there is a trine, which is called the first, the middle, and the last, also end, cause, and effect.

 

이 내용이 이해가 되면, 모든 신성한 역사(Divine work)가 그 최종단(最終段)에서 완성되고, 완벽해진다는 사실이, 또 모든 것이 그 최종단 안에 있으며, 그 이유는 그 안에 모든 선행하는(prior) 것이 함께 있기 때문이라는 사실이 또한 이해가 되실 겁니다. When this is understood, it can also be understood that every Divine work is complete and perfect in its last; also that the whole is in the last, because in it prior things are together.

 

 

TCR.212 세 천국, 곧 가장 높은, 중간, 그리고 가장 낮은 세 천국이 있습니다. There are three heavens: a highest, a middle, and a lowest.

 

가장 높은 천국은 주님의 천적(celestial) 나라(kingdom)를, 중간은 영적(spiritual) 나라를, 그리고 가장 낮은 천국은 주님의 자연적(natural) 나라를 각각 형성(form)합니다. The highest heaven forms the Lord’s celestial kingdom, the middle his spiritual kingdom, and the lowest heaven his natural kingdom.

 

세 천국처럼 말씀(the Word)에도 세 뜻, 곧 천적, 영적 및 자연적 뜻이 있습니다. 이는 위(TCR.201)에서 말씀드린 내용과 일치하는데요, 즉, 처음은 중간에, 그리고 중간을 거쳐 최종, 정확히 말씀드리면, 목적은 원인에, 그리고 원인을 통해 결과에 이르게 됩니다. As there are three heavens so there are three senses of the Word, a celestial, a spiritual, and a natural; and this agrees with what has been said above (n. 210), namely, that the first is in the middle and through the middle in the last, precisely as the end is in the cause and through the cause in the effect.

 

이걸 알면, 말씀의 본성(nature)을 밝히 알 수 있는데요, 즉, 겉 글자의 뜻 안에, 이게 자연적인 뜻인데, 영적인 뜻, 속뜻이 존재하고, 또 그 안에, 천적인 뜻인 가장 내적 뜻(inmost sense)이 존재합니다. 그래서 자연적 뜻인 가장 외적인 뜻(outmost sense)을 겉 글자의 뜻이라 하고, 컨테이너라 하며, 그렇게 두 내적 뜻들의 기본이요, 서포트가 되는 것입니다. This makes clear the nature of the Word, namely, that in the sense of its letter, which is natural, there is an inner sense which is spiritual, and in this an inmost sense which is celestial; and thus that the outmost sense, which is natural and is called the sense of the letter, is the container, and thus the basis and support of the two interior senses.

 

C.8.9, TCR.210, 212, '말씀의 겉 글자의 뜻은 영적, 천적 의미의 기본(basis)이요, 컨테이너(container)이고, 서포트(support)이다'.hwp
0.07MB

Posted by bygraceti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